5월 13일 여행 둘째날이자 금요일입니다

 

조식 후 일찌감치 호텔을 나섰습니다

 

 

PENTAX K-5 | 1/60sec | F/5.6 | 17.0mm | 2016:05:13 12:08:19

 

 

 

 

얼마전부터인가 일본 여행을 하면

 

아내가 빠지지 않고 들르는 곳

 

양말가게 타비오 Tabio

 

PENTAX K-5 | 1/60sec | F/5.6 | 23.0mm | 2016:05:13 12:06:55

 

이번에는 제 양말도 몇 장 샀습니다^^

 

 

 

한국에도 이런 양말 전문 쇼핑샵이 생기겠거니 했는데

 

얼마전 인스타그램에서

 

아주 진작부터 온오프 라인으로 매장을 운영중인 분들의 모습을 접했습니다

 

잘 되실 듯 합니다^^

 

 

 

 

안개가 좀 끼었던 어제와 달리

파란 하늘입니다~ 

 

PENTAX K-5 | 1/320sec | F/8.0 | 17.0mm | 2016:05:13 12:15:24

 

 

 

 

 

PENTAX K-5 | 1/320sec | F/8.0 | 17.0mm | 2016:05:13 12:16:16

 

 

 

 

어제 끊어 두었던 한큐 투어리스트 패스를 이용해

 

오사카 방면으로 15분 정도 가면

 

슈쿠가와란 역이 있습니다 

 

이 역에서 다시 지선으로 갈아 타고

 

한 정거장 가면 오늘 우리의 목적지인 구라쿠엔구치입니다~

 

고베에서 20분 정도면 올 수 있는 곳이지요...

 

PENTAX K-5 | 1/50sec | F/6.3 | 17.0mm | 2016:05:13 12:42:05

 

 

 

 

 

PENTAX K-5 | 1/80sec | F/5.6 | 30.0mm | 2016:05:13 12:45:47

 

 

 

 

 

PENTAX K-5 | 1/80sec | F/5.6 | 30.0mm | 2016:05:13 12:45:07

 

 

 

 

 

PENTAX K-5 | 1/400sec | F/5.6 | 36.0mm | 2016:05:13 12:52:14

 

조용한 작은 마을입니다

 

이곳에 온 이유는

 

아내가 작은 가게 한 곳을 들르고 싶어했기 때문입니다

 

 

 

PENTAX K-5 | 1/200sec | F/8.0 | 17.0mm | 2016:05:13 12:57:12

 

 

 

 

 

PENTAX K-5 | 1/60sec | F/8.0 | 23.0mm | 2016:05:13 12:57:30

 

바로 이곳입니다.

 

Permanent Age

 

 

한국에는 거의 알려지지 않았지만

 

일본에서는 꽤 유명한 부인복, 남성복 그리고 잡화 브랜드입니다

 

 

고베 근교의 작은 마을에서 가게를 오픈해

 

지금의 브랜드 Permanent Age를 이룬 노부부의 모습과 스토리를

 

어느 잡지에서인가 읽고 팬이 되었다는 아내~

 

 

그 두 분이 시작한 가게를 가보고 싶다는

 

아내의 명을 받들어

 

열심히 검색한 끝에 안내한 길이었습니다^^

 

 

PENTAX K-5 | 1/125sec | F/8.0 | 58.0mm | 2016:05:13 12:58:22

 

 

 

 

 

PENTAX K-5 | 1/50sec | F/8.0 | 19.0mm | 2016:05:13 12:59:56

 

이제 Display를 준비하던 테이블 위에 가장 먼저 놓인

 

책들인데

 

바로 아내가 이 두분과 이 점포를 접하게 된 계기이기도 합니다

 

매일의 대인복이라는 책 표지에도 나와있지만

 

직접 모델이시기도 한 멋쟁이 부부시지요

 

특히 할머니가 정말 곱고 아름다우십니다^^

 

 

 

그러나...

 

아쉽게도

 

두분의 모습은 볼 수가 없었고...

 

 

PENTAX K-5 | 1/60sec | F/5.6 | 23.0mm | 2016:05:13 13:08:12

 

혹시나 사인을 받을 수 있을까 하고

 

서울서 책까지 가지고 왔는데

 

많이 아쉬어하던 아내 ㅋ

 

 

 

다음에 다시 기회가 있으려나요?^^

 

 

온 김에 마을 산책을 합니다...

 

PENTAX K-5 | 1/320sec | F/8.0 | 17.0mm | 2016:05:13 13:14:53

 

 

 

 

 

PENTAX K-5 | 1/60sec | F/8.0 | 25.0mm | 2016:05:13 13:18:40

 

중고서적 전문점인 갤러리 카페를 만나

 

한번 들어가보았는데

 

이 곳 역시 꽤나 연세가 있으신 노부부가 운영을 하고 계셨습니다...

 

 

 

정말 멋진 가게를 나서서 다시 길을 걸으며

 

둘이 많은 이야기를 했던 듯 합니다

 

이 담에 어떻게하면 저리 멋진 모습으로 늙고 또 살 수 있을런지에 대해서.....

 

 

 

 

PENTAX K-5 | 1/125sec | F/8.0 | 48.0mm | 2016:05:13 13:25:53

 

 

 

 

 

PENTAX K-5 | 1/50sec | F/8.0 | 17.0mm | 2016:05:13 13:34:51

 

 

 

 

 

PENTAX K-5 | 1/250sec | F/5.6 | 19.0mm | 2016:05:13 13:38:52

 

아이스 커피 한잔을 사고

 

 

 

앞 빵 가게에서 바삭한 카레 빵 하나를 사서

 

PENTAX K-5 | 1/125sec | F/5.6 | 58.0mm | 2016:05:13 13:44:27

 

 

 

 

 

PENTAX K-5 | 1/100sec | F/5.6 | 17.0mm | 2016:05:13 13:55:19

 

역 플랫폼 벤치에 앉아 먹었는데....

 

나중에 기차가 들어오는데 보니 반대방향입니다.

 

그냥 탔지요

 

어차피 두 정거장의 지선이라

 

반대방향으로 가도 한 정거장뿐인데

 

산책길에 보이던 산 위 동네가 무척이나 궁금했거든요..

 

 

 

PENTAX K-5 | 1/400sec | F/5.6 | 17.0mm | 2016:05:13 14:01:47

 

고요엔역입니다~

 

 

 

 

PENTAX K-5 | 1/1000sec | F/5.6 | 17.0mm | 2016:05:13 14:02:16

 

 

 

 

 

PENTAX K-5 | 1/800sec | F/5.6 | 17.0mm | 2016:05:13 14:06:31

 

우연히 들르게 된

 

작은 동네 구경을 하고...

 

 

 

PENTAX K-5 | 1/100sec | F/8.0 | 43.0mm | 2016:05:13 14:09:52

 

다시 오사카로 가기 위해 내려오던 길에

 

소풍길의 유치원생들을 만났습니다~

 

 

 

PENTAX K-5 | 1/100sec | F/8.0 | 43.0mm | 2016:05:13 14:13:15

 

 

 

 

 

PENTAX K-5 | 1/125sec | F/8.0 | 70.0mm | 2016:05:13 14:14:28

자기만한 가방들을 메고 걷는 모습들이

 

얼마나 예쁘던지요

 

 

 

전부터 계속 그러했지만

 

여행 중 예정에 없던 길을 가다 보면

 

이런 아름다운 모습을 하나씩은 꼭 접하게 됩니다

 

여행의 재미란 이런거야 하고 가르쳐 주듯이 말이지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훈이민이 2016.06.16 11: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하이고~~ 저 꼬맹이들 말이지요. 넘 이쁜거 아닙니까?
    제가 요즘 애기들을 보면 정신을 못차려요. 넘 이뻐서리 ㅎㅎ

    요즘은 어떻게 나이들어가나... 이게 저의 화두지만.
    노부부의 샵은 참 부럽고 또 부럽습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