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바지 추위가 기승을 부리던 2월 중순 

왜 그랬는지 기억은 없으나

나 역시 무척이나 위축되고 힘들었었던 날들로 기억...


홀로 익선동 산책


PENTAX K-5 | 1/1000sec | F/5.6 | 30.0mm | 2017:02:17 14:59:43






PENTAX K-5 | 1/250sec | F/2.5 | 50.0mm | 2017:02:17 15:06:17






PENTAX K-5 | 1/400sec | F/5.6 | 17.0mm | 2017:02:17 14:59:33






PENTAX K-5 | 1/2000sec | F/2.5 | 50.0mm | 2017:02:17 15:09:42


저녁에 가면 더 나았으려나?

왜 익선동을 좋아하는 이들이 많은지

나로서는 이해하기 힘들었었음ㅎㅎ



작은 딸 학교 옆 컴플리트 커피

PENTAX K-5 | 1/100sec | F/2.8 | 50.0mm | 2017:02:18 13:50:16





지난 겨울

했었던 일 중 가장 후회되는 일


이 예쁜 카메라를 팔아치운 일ㅠㅜ

PENTAX K-5 | 1/100sec | F/2.0 | 50.0mm | 2017:02:24 12:11:59

택배 보내기 전 담아 본 KONICA AUTO S3

거의 카메라 보관함 속에서 꺼낼 일이 없어..

그 누군가에 잘 쓰임을 받으라 내놓았지만...

막상 보내고 나니 왜 이리 아쉬움이 남는지ㅠㅜ



그래도 아직 내게는 CONTAX T2가 있음에 위안 :)

PENTAX K-5 | 1/100sec | F/2.2 | 50.0mm | 2017:02:26 10:54:04






PENTAX K-5 | 1/80sec | F/2.2 | 50.0mm | 2017:02:26 10:55:40





코니카 AUTO S3를 판 대신 들인 빔 프로젝터

첫 화면 돌 때 기대 이상의 화면에 얼마나 놀랐던지....


정말 사기 잘했다 몇번이나 스스로 칭찬 ㅋㅋㅋ

PENTAX K-5 | 1/60sec | F/2.8 | 50.0mm | 2017:02:25 22:45:45






PENTAX K-5 | 1/30sec | F/4.0 | 28.0mm | 2017:02:25 22:46:41






PENTAX K-5 | 1/30sec | F/4.0 | 21.0mm | 2017:02:26 11:08:19





봄 햇살 가득한 교정이 생각날 때면 한번씩 들르는

건대 교수 친구의 연구실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가

맛난 커피 대접도 받고....

PENTAX K-5 | 1/100sec | F/2.8 | 50.0mm | 2017:03:04 14:40:15





두꺼운 외투 벗어던진 3월의 어느 봄 날

공릉동

PENTAX K-5 | 1/400sec | F/2.8 | 35.0mm | 2017:03:18 16:12:25






PENTAX K-5 | 1/3200sec | F/2.8 | 35.0mm | 2017:03:18 16:12:05





공릉동 어느 독립책방에서 아내가 찍어 주었던 사진...

한동안 카톡이고 밴드고 프사로 썼음 ㅎㅎ

PENTAX K-5 | 1/80sec | F/2.5 | 35.0mm | 2017:03:18 17:20:18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훈이민이 2018.05.04 11:2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떡볶이 담김 초록 플라스틱
    중국집 짜장면 그릇이네요 ㅋㅋ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