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노이 문묘 (Temple of Literature)


공자의 학덕을 기리기 위해 만들었다는 유교 사원


지난 11월에 이 곳서 보냈던 시간과 사진들이 너무 좋았었지요



그래서인지 이번 역시 자연스럽게 이곳으로 발걸음이 향합니다





PENTAX *ist D | 1/250sec | F/5.0 | 24.0mm | 2012:04:10 18:31:45


폐관시간 30분전에 들어갔기에


그냥 한번 휙 둘러보고 나올 작정이었습니다






PENTAX *ist D | 1/200sec | F/5.0 | 16.0mm | 2012:04:10 18:41:51







그런데 또 예쁜 아오자이 입은 처자들이 눈에 띄네요


지난번과 같이 친구들 사진 찍으러 온 것 같지는 않고


출사 모델로 나온 듯 합니다


요즘 베트남에는 DSLR든 젊은 친구들의 출사 붐이 이는 듯 보였습니다


PENTAX *ist D | 1/400sec | F/5.0 | 45.0mm | 2012:04:10 18:43:31


당근 저도 '눈웃음 양해' 한번으로 출사에 끼어들었지요 ㅎㅎ






PENTAX *ist D | 1/800sec | F/4.0 | 103.0mm | 2012:04:10 18:45:31


그런데 지나가던 일단의 관광객들이


이 아오자이 입은 처자들과 기념사진들을 찍자 합니다.


근데 왜 나보고 찍어 달라는지....ㅎㅎ






PENTAX *ist D | 1/640sec | F/4.0 | 65.0mm | 2012:04:10 18:45:48






이제 제 차례입니다


마치 제 모델인냥 편히 사진을 찍습니다


이렇게 예쁜 아오자이 입은 친구들 사진 담는게


이번이 마지막 아닐까 생각하면서....^^


PENTAX *ist D | 1/800sec | F/4.0 | 58.0mm | 2012:04:10 18:50:08








PENTAX *ist D | 1/250sec | F/4.0 | 70.0mm | 2012:04:10 18:50:14







잠깐 이야기 나누어 보았는데


참 똑똑하고 착해보이는 친구들이더군요


기념사진 한장 남기고 싶다고 폴라로이드 사진도 청했지요


그리고 그 결과물 ^^


SHW-M250K | 1/120sec | F/2.6 | 4.0mm | 2012:04:10 17:02:58


편집한 동영상에도 이 컷을 넣었는데...


아직도 이 사진 나올 때 마다 채영린맘에게 한대씩 맞습니다 ㅋㅋ


근데 이게 제 잘못인가요? ^^


셀카면 어쩔 수 없는 것을 ㅠㅜ






PENTAX *ist D | 1/400sec | F/4.0 | 135.0mm | 2012:04:10 19:00:42


폴라로이드 필름도 많이 남았겠다 


기념으로 남자들까지 모두 한장씩 찍어주었더니


이 친구들 그게 그리 좋았나봅니다


사진 촬영 중지하고 모두 사진 구경만 ㅎㅎ




암커나 덕분에 또 즐거운 시간이었습니다


문묘만 오면 좋은 사진과 친구가 생기네요^^


전에도 그러더니~


PENTAX *ist D | 1/40sec | F/4.5 | 135.0mm | 2012:04:10 19:15:41






폐관시간에 쫒기어 나와 이제 다시 걷습니다


PENTAX *ist D | 1/125sec | F/3.2 | 63.0mm | 2012:04:10 19:28:03


이렇게 귀여운 꼬마도 만나





기념 사진 한 컷 또 선물 드리고....


SHW-M250K | 1/60sec | F/2.6 | 4.0mm | 2012:04:10 17:33:31








PENTAX *ist D | 1/125sec | F/2.8 | 50.0mm | 2012:04:10 19:38:41


몇년이 지나면 하노이에도 신호 질서가 정착될까요?


잘 모르겠습니다 ㅎㅎ






PENTAX *ist D | 1/6sec | F/4.5 | 18.0mm | 2012:04:10 22:37:52


오늘도 점심을 안먹었습니다


저녁이라도 맛나게 먹고 싶은 생각에 찾은 곳


타이 익스프레스






PENTAX *ist D | 1/8sec | F/4.0 | 16.0mm | 2012:04:10 23:40:54








PENTAX *ist D | 1/10sec | F/4.0 | 16.0mm | 2012:04:10 23:40:13







시원한 에어컨 바로 앞에서 먹었던 팟타이~


왜 그리 맛있던지요!!!!!!


PENTAX *ist D | 1/15sec | F/4.0 | 16.0mm | 2012:04:10 22:58:08



이렇게 또


기대이상 즐거웠던 하노이에서의 하루가 끝이납니다!!!


'2012 4월 인도차이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원 왓씨엥통 (Wat Xieng Tong)  (6) 2012.04.26
루앙프라방의 저녁  (7) 2012.04.26
루앙프라방 마지막 날  (6) 2012.04.24
루앙프라방을 떠나 하노이로  (8) 2012.04.24
마지막 여정 하노이  (6) 2012.04.21
하노이 시내구경  (4) 2012.04.21
하노이 문묘에서  (17) 2012.04.19
항가이 거리와 구시가지  (14) 2012.04.19
Long Bien 다리를 걷다  (8) 2012.04.18
하노이를 떠나며  (16) 2012.04.17
잊고 싶지 않은 아이들  (19) 2012.04.16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linuss 2012.04.20 12:4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왜 맞는지 모르시나요!!! 다시 한번 원본 사진을 보시길 권장합니다

    • 채린아빠 2012.04.21 00:1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아니.. 그게요 폴라로이드로 기념 사진 하나 남기고 싶어 제가 왼손에 잡고 뻗었는데요.... 팔이 짧은거에요. 제 얼굴은 크고... 그러니 빈 공간이 거의 없지요? 근데 매너 좋은 이 친구가 그 작은 빈틈을 메우고 들어온거예요.... 그게 다입니다. 제가 뭘 잘 못 했다구...ㅠㅜ

  2. 몰리 2012.04.20 19:3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왜 맞으셨는지 십분 이해가요~~
    딱~~보여요 ㅎㅎ
    저라두 꼬집고 때리고 했을듯해요..자꾸보게되요 ㅎㅎ

  3. 니짱 2012.04.22 20:4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오자이... 뭔가 힘이나는데요...

  4. 빛돌★Limited 2012.05.08 15:1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폐관 30분 남겨놓고 들어갔지만
    정말 예쁜 아가씨들하고 사진도 찍으시고 ^-^
    급하게 들어간 보람이 있어 보이는데요~ ㅎㅎ

    그나저나 셀카.. ㅋ 어쩔 수 없죠. ㅎㅎㅎ

    베트남 처자들이 입은 저 옷을 '아오자이'라고 하는군요.

    너무 단아하고 예쁩니다. 아..

    이번 포스팅으로 배운 교훈은..

    "폴라로이드 꼭 챙기자!" ^-^

    • 채린아빠 2012.05.08 20:11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이거 아무리봐도 빛돌님은 하노이와 사랑에 빠지신거 같은데요? 아주 적은 비용과 시간으로도 다녀올 수 있는 곳이 하노이입니다. 카메라 하나 메시고 꼭 한번 다녀오세요^^

    • 빛돌★Limited 2012.05.08 23:0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제가 좋아하는 나라.. 꼭 가보고 싶은 나라가

      아프리카 나라들, 네팔, 인도, 태국, 베트남, 몽골.. 이라서 ㅎㅎ ^^

      채린아빠님 여행기 사진, 이야기 모두 신기하고 재밌네요 ^^
      나중에 언젠가 가게될 때
      정말 도움이 많이 될 것 같아요 ^^

    • 채린아빠 2012.05.09 00:38 신고 Address Modify/Delete

      네...
      저도 부지런히 다녀서 나중에 빛돌님 여행가실 때 도움될 수 있도록 해보겠습니다ㅎㅎㅎ

  5. 훈이민이 2012.05.22 10:0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저도 급 베트남이 가보고 싶네요.

    이번 여름에 애들델꼬 어딜가볼까? 하고 있는데 좀 늦었겠죠?
    훈이 5, 6학년쯤 싱가폴을 마지막으로 가족여행은 거의 못갔어요

    중3이라 여름, 겨울방학때 딱 며칠씩 꼭 가야겠다..이럼서
    서치하는것은 귀찮고
    물가님께 슬쩍 질문할까나요? ㅋㅋ

    중딩들 데리고 가기에 괜찮은 해외여행지는? ㅋㅋㅋ

    • 채린아빠 2012.05.23 01:4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여름 여행이면 오히려 아직 이르지요.
      여름 성수기 타는 휴양지 아닌 (그런 곳도 여유가 아직 많겠지만) 인도차이나쪽이면 널널할거예요. 저도 호텔을 이틀전에 예약하고 그러는데요 뭘...^^

      중딩들 데리고 가기 괜찮은 동남아 쪽의 여행지요?

      교육 목적이 수반된다면 단연 캄보디아 씨엠립
      (제가 묵었던 수영장 큰 호텔등 숙박하시면 여름 휴양도 해결되겠지요? 가격도 다른 동남아 휴양지보다 훨씬 저렴하고...)

      휴양만을 목적으로 하신다면 전 단연 발리입니다!!!

      내일쯤 씨엠립서 묵었던 호텔 사진 올려볼께요...

    • 채린아빠 2012.05.23 01:47 신고 Address Modify/Delete

      하노이나 루앙프라방등은 중딩 수반한 가족여행지로는 일단 비추입니다.
      이유는 개인적으로 나중에 말씀드리겠습니다ㅎㅎ

  6. 훈이민이 2012.05.23 16:59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캄보디아라면 앙코르왓 말씀이세요?
    여름엔 죽음이라던디 ㅎㅎㅎㅎ

    가족여행도 이제 아이들이 크니 의견이 생겨서 참 어렵지요.

    휴양으로만 갈까 싶어요.
    어차피 교육목적으로 데려가도 엄마맘과는 다른적이 많고요 ㅋㅋ
    그야말로 여름휴가니까요.
    안그래도 발리 추천하실 줄 알았어요. ㅋㅋ

    예전에 싱가폴 갔을떄 빈탄은 가봤는데 걍 리조트에서만 있었던지라 그저그랬어요.
    발리포스팅하신거 다시 한번 봐야겠어요

    • 채린아빠 2012.05.24 13:20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제가 갔던 4월이 가장 더웠던 때로 알고 있구요...
      다닐만은해요.

      호텔 수영장으로 아이들 휴양은 충분할 듯 하구요 아침 저녁으로 툭툭 타고 유적 돌아보는거... 전혀 힘들지 않습니다. 툭툭만 타면 시원하거든요. 게다 하루 툭툭 드라이버 비용이 12불이면 충분하구요 호텔 요금도 저렴하니 제가 볼 때는 괜찮은 초이스입니다^^

  7. 세상만사 2014.01.28 17:1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어험, 그런걸 가지고 꼬집히다시니요.
    전 아예 베트남 처자를 가까이 하지 못했거든요. 아, 마지막 날 집사람과 함께 셋(원래 알던 베트남 하노이 처자+울 부부)이서 저녁 먹고 나서 찍은 사진은 한장 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