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로사키까지 와서 이 곳을 거르고 갈 수는 없었습니다.

 

 

늦은 시간이라 갔다가 문이라도 닫았으면

 

아까운 저녁 시간 다 날아갈지도 모른단 생각에

 

다시 히로사키역으로 들어갔다가....

 

 

망설임 끝에 또 다시 내려왔습니다.

 

그냥 돌아갔다가는 많이 후회할 것 같다는 생각에^^

 

 

PENTAX K-5 | 1/60sec | F/5.0 | 17.0mm | 2015:04:27 17:28:12

 

순환버스를 타야 했는데

 

순방향 버스는 벌써 떠났고

 

역방향은 아직 한참 남았네요

 

걸어서 가는게 더 빠르겠지만

 

길을 잘 못 찾게 되면 낭패인지라.....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7:44:46

 

역전 앞 계시던 분들 일러주신 대로

 

사쿠라노 백화점 앞 하차했습니다.

 

 

 

 

PENTAX K-5 | 1/60sec | F/5.0 | 17.0mm | 2015:04:27 18:07:42

 

그러나 바로 옆이라 했는데 잘 보이질 않네요.

 

결국 잘 모르겠다면서도 어떻게던 도와주고픈 욕심에

 

휴대폰 인터넷 찾아가며 과잉 친절을 베푼 여고생들 덕분에ㅋㅋ

 

엉뚱한 길을 한바퀴 돌아

 

백화점 바로 옆에 있는 나리타센조 커피점 도착입니다

 

 

 

 

PENTAX K-5 | 1/60sec | F/5.0 | 28.0mm | 2015:04:27 18:17:50

 

이렇게 큰 건물인데

 

왜 동네 학생들도 잘 몰랐을까요?ㅎㅎ

 

 

 

 

 

PENTAX K-5 | 1/60sec | F/5.0 | 23.0mm | 2015:04:27 18:18:14

 

암커나 반갑네요.

 

다만

 

6시가 넘은 시간이라 쥔장이시자

 

일본 바리스타 자격증을 처음 만들었다는

 

일본 커피의 대가 중 한분인 나리타센조님은

 

가벼운 눈인사만 건넨채 메신저백 하나 끼고는 퇴근을 하십니다ㅠㅜ

 

 

우리나라 커피 배우시는 분들도

 

연수를 오시고

 

강릉 보헤미안 박이추 선생님 팀과도 교류가 있으신 분인데

 

직접 내려주신 커피는 아니더라도...

 

어떻게 말 한번 건네보고 가능하면 사진 한 컷까지는 욕심을 냈었는데 ㅎㅎㅎ

 

 

 

아쉽지만

 

그렇게라도 모습 볼 수 있었던 걸 다행으로 여겨야지요.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20:35

 

 

버스 막차를 타려면 촉박한 시간이지만

 

그래도 [무사(번사藩士)의 커피 체험]을 해 보고 싶었습니다.

 

150년전 막부시대 무사들이 마셨다는 커피 그대로를

 

옛 고문서등을 통해 그대로 재현해 보았다는 무사의 커피

 

 

 

 

PENTAX K-5 | 1/80sec | F/5.0 | 33.0mm | 2015:04:27 18:22:54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22:18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24:06

 

철판 남비를 이용, 숯불에 볶았다는 원두를

 

이렇게 절구에 가져다 줍니다.

 

그리곤 오른쪽 샘플에 보이는 정도의 굵기로 빻아

 

삼베 주머니에 담으라 하네요...

 

 

아...  빻다보니 시간 무지 걸립니다.

 

여유가 있음 이 또한 즐거움이겠지만

 

막차 시간 얼마 안 남았는데ㅋㅋㅋ

 

PENTAX K-5 | 1/50sec | F/5.0 | 30.0mm | 2015:04:27 18:24:11

 

 

 

 

 

 

PENTAX K-5 | 1/40sec | F/5.0 | 25.0mm | 2015:04:27 18:28:04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35:18

 

삼베 주머니에 넣어 넘겨드리고

 

잠시 무사(번사)의 커피 만드는 법을 숙지해봅니다.

 

간단합니다.

 

모래시계 이용해서

 

1분간 주전자에 담가 두었다가

 

1분간 주머니를 살살 흔들어주라는....

 

 

 

 

PENTAX K-5 | 1/50sec | F/5.0 | 19.0mm | 2015:04:27 18:39:09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39:59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40:25

 

 

 

 

 

 

PENTAX K-5 | 1/40sec | F/5.0 | 19.0mm | 2015:04:27 18:41:55

 

완성된 커피

 

아...  터프하고 사나운 맛입니다ㅋㅋ

 

 

이름을 모르겠으나 단 맛 나는 과자(?) 2개를 같이 주는데

 

그 거친 풍미를 달달하게 잡아주더군요^^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43:54

 

세트에 이렇게 드립 커피 한잔이 포함되어있습니다.

 

8,000원 정도의 가격에 아주 훌륭한 체험이지요!!!!

 

 

다시 한번 느꼈지만

 

우리 나라는 커피 값 너무 비쌉니다ㅠㅜ

 

 

PENTAX K-5 | 1/50sec | F/5.0 | 17.0mm | 2015:04:27 18:48:09

 

 

 

 

 

 

PENTAX K-5 | 1/15sec | F/4.0 | 23.0mm | 2015:04:27 18:53:15

 

그렇게 1시간을 보내고

 

다시 히로사키 역으로 가 아오모리로 귀환

 

.

.

.

 

 

PENTAX K-5 | 1/40sec | F/4.0 | 17.0mm | 2015:04:27 20:25:17

 

다행히 어제 그 소바집이 늦게까지 영업을 하네요

 

 

모리소바와 덴뿌라를 시켰습니다

 

역시

 

대박입니다!!!

 

PENTAX K-5 | 1/40sec | F/4.0 | 17.0mm | 2015:04:27 20:32:12

 

 

식당을 나오면서

 

내가 일본서 먹어 본 소바 중 최고인거 같다.

 

도쿄등에도 점포가 있냐 물었더니

 

감사하다며... 아쉽게도 점포는 삿포로와 아오모리 두 곳 뿐이라 하더군요.

 

 

며칠 전 도쿄에 갔을 때

 

츠케멘 팔던 야스베의 간판이 "맛에 자신이 있습니다" 였는데

(실제 맛 또한 최고였고!!!)

 

이 집 역시 홋카이도 밀로 빚은 수제 면에 대해 자신 있다며

 

블로그나 페북등에 평가해 달라고 부탁하는 글을 붙여 놓았더군요.

 

모리소바까지 먹어 본 결과

 

제 생각에는

 

아오모리 최고의 맛집인 듯^^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